검색하기 전 자주 묻는 질문을 살펴보세요

갤럽리포트

매주 새로운 조사 결과를 전합니다

뉴스레터 구독 신청하기
한국갤럽 데일리정치지표 제24호(2012년 6월 5주)
조사일 : 2012/06/29
  • [GallupKorea_Political_Index_024(20120702).pdf] 다운로드

● 한국갤럽 2012년 7월 2일(월) 공개

한국갤럽 데일리정치지표 제24호 2012년 6월 5주
2012/6/25~29(5일간) 휴대전화 RDD 조사(전화조사원 인터뷰 방식), 한국갤럽 자체조사,
유효표본 전국 성인 1,528명, 표본오차 ±2.5%포인트(95% 신뢰수준), 응답률 18%


<주요 변화>
새누리당 대선 후보 적합도
- 박근혜 56%, 정몽준 8%, 김문수 6%, 5월 4주 대비 박근혜 3%포인트 하락
야권 단일 대선 후보 적합도
- 안철수 28%, 문재인 23%, 손학규 10%, 김두관 6%, 정동영 3%, 5월 4주 대비 안철수 5%포인트 하락

<주요 사건>
- 6/25 화물연대 파업
- 6/25 새누리당 기존 경선 룰 고수, 비박 강력 반발
- 6/26 민주통합당 정세균 의원 대선 출마 선언
- 6/26 통합진보당 2차 진상조사 결과 발표
- 6/27 통합진보당 지도부 경선, 서버 장애로 중단, 무효화
- 6/28 검찰, 이상득 소환 예고
- 6/28 여야, 국회 개원 합의
- 6/29 새누리당-민주통합당, 이석기, 김재연 의원 자격 심사 발의

● 최근 26주간 주요 지표 흐름은 아래 그래프를, 최근 6주간 일간 지표 흐름과 응답자 특성별 주간 집계표는 아래 주간 리포트 다운로드 링크를 클릭하시면 바로 보실 수 있습니다.
제24호(6월 5주) 주간 리포트 다운로드(PDF)

● 대통령 직무 수행 평가
2012년 6월 5주, 이명박 대통령이 직무 수행을 '잘 하고 있다'는 23%, '잘못하고 있다'는 55%였다.
이명박 대통령 임기 5년차인 2012년 2분기 평균 집계 결과, 직무 수행 긍정 평가는 25%, 부정 평가는 58%였다.
역대 대통령별 임기 5년차 2분기 직무 수행 긍정 평가는 16대 노무현 대통령 24%, 15대 김대중 대통령 26%, 14대 김영삼 대통령 7%, 13대 노태우 대통령 12%였다.

● 정당 지지도
정당 지지도는 새누리당 33%, 민주통합당 23%, 통합진보당 3%, 선진통일당 0.5%으로 전주와 유사하다. 단, 지지정당 무응답은 전주 대비 3%포인트 상승해 40%가 됐다. 이는 총선 직후인 4월 3주 25%로 최저치를 기록한 이후 점진적으로 증가해 올해 1월과 비슷한 수준으로 복귀한 셈이다.


● 주요 대선 후보 다자 구도 지지도
박근혜 새누리당 전 위원장 37%, 안철수 서울대 융합과학기술대학원장 21%, 문재인 민주통합당 상임고문 12%, 정몽준 새누리당 의원 3%, 손학규 민주통합당 상임고문 2%, 김두관 경남도지사 2%, 김문수 경기도지사 1%, 지지후보 무응답 22%였다.


● 대선 후보 양자 구도 ① - 박근혜 46%, 안철수 39%


● 대선 후보 양자 구도 ② - 박근혜 50%, 문재인 31%


● 새누리당 대선 후보 적합도
새누리당 대선 후보로 누가 가장 적합한지 물은 결과 박근혜 전 위원장이 56%로 가장 높았다. 그러나 한 달 전인 5월 4주에 비하면 3%포인트 하락한 것이다. 그 다음으로는 정몽준 의원 8%, 김문수 경기도지사 6%였고, 이재오 의원, 김태호 의원, 안상수 전 인천시장이 각각 1% 응답됐다. 적합 후보 무응답은 26%였다.
새누리당 지지자(505명) 중에서는 박근혜 82%, 정몽준 7%, 김문수 2%, 이재오 1%였다.

● 야권 단일 대선 후보 적합도
야권 단일 후보로는 안철수 원장이 28%로 가장 앞섰지만, 한 달 전인 5월 4주에 비하면 5%포인트 하락했다. 그 다음으로는 문재인 상임고문 23%, 손학규 상임고문 10%, 김두관 경남도지사 6%, 정동영 전 대표 3%, 정세균 전 대표가 1% 응답됐다. 적합 후보 무응답은 29%였다.
민주통합당 지지자(346명) 중에서는 문재인 39%, 안철수 34%, 손학규 9%, 김두관 5%, 정동영 4%, 정세균 1%였다.

● 여론조사 단신
6월 20일과 21일 양일간 전국 성인 610명(표본오차 ±4.0%포인트, 95% 신뢰수준)에게 국회의원 연금과 관련한 의견을 물은 결과, '지나친 특혜이므로 완전 폐지해야 한다'는 의견이 43%, '국회의원 임기가 짧거나 범죄 경력이 있다면 연금을 주지 말아야 한다'는 의견이 41%, 그리고 '국회의원이 돈의 유혹을 받지 않고 의정 활동을 할 수 있도록 현행대로 유지해야 한다'는 의견은 11%였다. '모름/의견없음'은 5%였다.



주간 리포트 전체 내용을 보시려면 첨부한 PDF 파일을 다운로드하십시오.












한국갤럽 데일리 정치 지표는 한국갤럽의 자산이므로 상업적 용도의 재판매는 금지합니다.인용하실 때에는 반드시 출처를 밝혀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