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하기 전 자주 묻는 질문을 살펴보세요

갤럽리포트

매주 새로운 조사 결과를 전합니다

뉴스레터 구독 신청하기
마켓70 2021 (3) 아웃도어 활동, 실내외 운동 경험률 - 코로나19 전후 비교
조사일 : 2021/03/18
● 2021년 5월 17일(월) 공개 | 문의: 02-3702-2571/2621/2622

한국갤럽은 1974년부터 우리 사회의 다양한 현안을 독자적으로 조사하여 누구나 자유로이 활용할 수 있게 공표해왔습니다. 과거의 유물(遺物)과 사관(史官)의 기록은 권세(權勢) 위주지만, 오늘을 사는 보통 사람들의 생각이야말로 생생한 시대상의 반영이란 믿음에서입니다.

한국갤럽이 오는 6월 설립 47주년을 맞아 소비자와 마케터를 위한 조사 〈마켓70 2021〉을 공개합니다. 이는 2019년과 2020년에 이은 세 번째 기획으로, 70가지 이상의 제품·서비스·미디어 라이프스타일을 교차 분석할 수 있는 데이터입니다. 2020년 9월부터 2021년 3월까지 전국(제주 제외) 만 13세 이상 한국인 5,100명을 개별 면접조사했습니다. 코로나19 팬데믹 전후 일상생활 변화를 숫자로 가늠하실 수 있습니다.

이 조사는 다양한 시장 지형을 간명하게 파악하고, 소비·여가생활 연구에 가장 기초적인 자료를 제공하는 데 목적이 있으므로 항목별 상세 설명은 생략합니다. 수치를 인용할 때는 반드시 출처를 밝혀주시고, 추가 분석이 필요한 분은 한국갤럽으로 문의 바랍니다.


마켓70 2021 (3) 아웃도어 활동, 실내외 운동

/ 조사 개요
- 조사기간: 2020년 9월~2021년 3월
- 표본추출: 2단계 층화 집락 무작위 추출
- 응답방식: 면접조사원 인터뷰
- 조사대상: 전국(제주 제외) 만 13세 이상 5,100명
- 표본오차: ±1.4%포인트(95% 신뢰수준)
- 응답률: 32%(총 접촉 15,942명 중 5,100명 응답 완료)
- 의뢰처: 한국갤럽 자체 조사

/ 조사 항목(각각의 최근 한 달 내, 1년 내 이용 경험)
- 아웃도어 활동·실외 운동: 등산, 캠핑, 낚시, 조깅/달리기, 자전거
- 구기: 축구, 야구, 배드민턴, 탁구, 당구, 골프
- 실내 운동: 수영, 헬스, 홈트레이닝, 요가/필라테스

요약
- 만 13세 이상 한국인의 등산 연간 경험률: 2019년 50% → 2021년 44%
- 여러 아웃도어 활동·실내외 운동, 재작년보다 대체로 줄어
- 코로나19 이후 거리두기 강화, 모임·등교 제한, 마스크 의무화 영향
- 조깅·홈트레이닝, 남녀노소 두루 즐기는 종목
- 구기 종목과 낚시는 남성, 요가/필라테스는 여성 위주

조사 결과

만 13세 이상 한국인 중 44%, 1년 내 등산 경험
- 자전거 24%, 조깅·홈트레이닝 23%, 헬스 17%, 캠핑 9%... 수영 4%
- 여러 아웃도어 활동·실내외 운동, 재작년보다 대체로 줄어

한국갤럽이 2020년 9월부터 2021년 3월(이하 '2021년')까지 전국(제주 제외) 만 13세 이상 5,100명에게 아웃도어 활동, 실내외 운동 15개 종목별 경험을 물었다. 그 결과를 최근 1년 내 경험률(이하 '연간 경험률') 기준으로 보면 등산 44%, 자전거 24%, 조깅/달리기, 홈트레이닝/집에서 운동 각각 23%, 헬스장/헬스클럽에서 운동(이하 '헬스') 17%, 당구 11%, 캠핑(차박 포함) 9%, 요가/필라테스, 축구 각각 8%, 낚시, 배드민턴 각각 6%, 수영, 탁구 각각 4%, 골프 3%, 야구 2% 순으로 나타났다.

◎ 등산 연간 경험률은 2년 전(2018년 5월부터 2019년 3월, 이하 '2019년') 50%에서 2021년 44%로, 헬스(22%→17%), 당구(16%→11%), 축구(15%→8%), 캠핑(14%→9%), 배드민턴(11%→6%), 수영(10%→4%) 등 대부분 종목별 경험률이 감소했다.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거리두기 강화, 각종 모임·등교 제한, 마스크 착용 의무화 등으로 여러 아웃도어 활동·운동이 여의찮았던 것으로 볼 수 있다.

◎ 자전거는 거의 유일하게 2년 전과 비슷한 종목이다. 자전거는 운동 목적뿐 아니라 일상생활 이동 수단으로도 이용되며, 타인과 대화 없이 혼자 주행할 수 있고 마스크 착용에 구애됨이 적은 편이다. 조깅과 홈트레이닝은 이번 조사에 처음 포함돼 과거 대비 증감 정도는 알 수 없지만, 다른 종목보다 성별·연령별 치우침이 덜해 남녀노소 보편적으로 즐기는 종목이라 할 수 있다.







◎ 구기 종목 대부분과 낚시는 남성이 여성보다 더 많이 하는 편이다. 남성은 연간 기준 21%가 당구를 친 적 있고, 축구는 그 비율이 16%, 낚시 11%, 탁구 7%, 야구 4% 등이지만, 이런 종목들에 대한 여성의 연간 경험률은 2%를 넘지 않았다. 그러나 요가/필라테스는 여성(13%)이 남성(2%)을 크게 앞서며, 홈트레이닝도 여성이 조금 더 즐겨하는 종목이다.

◎ 연간 경험률 기준으로 보면 등산은 고연령일수록(10대 13%; 50대 63%), 헬스는 20~40대, 캠핑은 30대, 당구는 20~50대 남성, 골프·낚시는 40·50대 남성, 요가/필라테스는 20·30대 여성이 주도한다고 볼 수 있다. 운동을 가장 일상화하고 있는 그룹은 10대 남성으로, 60%가 1년 내 자전거를 탔고 53%는 축구를 한 적이 있으며 야구(14%) 경험률도 높았다.

◎ 연간 이용률과 최근 한 달 내 이용률(이하 '월간 이용률') 간 차이가 작을수록 일상생활에서 빈번하게 하는 활동이라고 볼 수 있다. 예를 들어 자전거, 조깅, 홈트레이닝의 월간 경험률(10%대 초반)은 연간 경험률(20%대 중반)의 절반가량이지만, 헬스 월간 경험률(4%)은 연간 경험률(17%)의 1/4 수준이다.








_____
응답자 특성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