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하기 전 자주 묻는 질문을 살펴보세요

갤럽리포트

매주 새로운 조사 결과를 전합니다

뉴스레터 구독 신청하기

한국인이 좋아하는 TV프로그램 - 2015년 8월

조사일 : 2015/08/20
  • [한국갤럽GallupReport(20150826)_한국인이좋아하는TV프로그램(2015년8월).pdf] 다운로드

● 한국갤럽 2015년 8월 26일(수) 공개 | 문의: 02-3702-2100(대표)/2571/2621/2622


한국갤럽은 2013년 1월부터 매월 '요즘 가장 좋아하는 TV프로그램'을 조사해 발표하고 있습니다. 이는 행위를 측정하는 TV 시청률과는 달리, 시청 시간대/공간/채널/매체를 초월한 한국인의 감성적 TV프로그램 선호 지표라 할 수 있습니다.

올해 들어 <무한도전>과 <슈퍼맨이 돌아왔다>가 꾸준히 1, 2위를 고수 중인 한편, '쿡방' 열풍 속에서도 미스터리 음악쇼 <복면가왕>이 지난 달 3위에 올라 눈길을 끌었습니다. 여름의 끝에 선 현재 한국인이 가장 즐겨보는 TV프로그램은 무엇인지 살펴보시기 바랍니다.

한국인이 좋아하는 TV프로그램 - 2015년 8월
조사 결과 파일 다운로드(PDF)

조사 개요
- 조사기간: 2015년 8월 18~20일(3일간)
- 표본추출: 휴대전화 RDD 표본 프레임에서 무작위 추출
- 응답방식: 전화조사원 인터뷰
- 조사대상: 전국 만 19세 이상 남녀 1,003명
- 표본오차: ±3.1%포인트(95% 신뢰수준)
- 응답률: 17%(총 통화 5,810명 중 1,003명 응답 완료)
- 의뢰처: 한국갤럽 자체 조사

주요 내용
- 2015년 8월 한국인이 좋아하는 TV프로그램 1위: <무한도전>(MBC) 15.4%
- 한국인이 좋아하는 TV프로그램 2위: <슈퍼맨이 돌아왔다>(KBS2) 5.8%
- <냉장고를 부탁해> <삼시세끼> <집밥 백선생> 10위 안에 쿡방 예능 3개 포함
- <복면가왕> 선전, <용팔이> 방송 3주 만에 드라마 선두
- <가족을 지켜라> <위대한 조강지처> 일일극 두 편 순위 상승

조사 결과

2015년 8월 한국인이 좋아하는 TV프로그램 1위: <무한도전>(MBC) 15.4%
- 11개월 연속 1위, 2년 만에 돌아온 '무한도전 가요제'


한국갤럽이 2015년 8월 18일부터 20일까지 3일간 전국 만 19세 이상 남녀 1,003명에게 요즘 가장 즐겨보는 TV프로그램을 물은 결과(2개까지 자유응답), MBC 토요 예능 <무한도전>이 선호도 15.4%로 11개월 연속 1위를 지켰다.

<무한도전>은 2007년 '강변북로 가요제'를 시작으로 2009년 '올림픽대로', 2011년 '서해안 고속도로', 2013년 '자유로 가요제'에 이어 2년 만인 올해 8월 13일 '영동고속도로 가요제'를 성황리에 치렀다. 박명수-아이유, 정준하-윤상, 유재석-박진영, 정형돈-혁오, 하하-자이언티, 광희-지드래곤·태양 등 6개 팀이 흥겨운 무대를 선보여 팬들을 즐겁게 했다.
이번 조사는 가요제 방송일(22일) 직전에 실시된 것이지만, 시청자들의 관심을 끄는 데는 지난 달부터 방송과 SNS 등을 통해 전해진 준비 과정만으로도 부족함이 없었다.




한국인이 좋아하는 TV프로그램 2위: <슈퍼맨이 돌아왔다>(KBS2) 5.8%
- 여성들의 사랑은 여전하지만 <무한도전>의 벽은 높고 선호도 정체


한국인이 좋아하는 TV프로그램 2위는 KBS2 육아 예능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5.8%)로, 올해 1~3월 3위에 머물다가 4~8월에는 2위를 지키고 있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선호도는 올해 3월 7.9%로 최고치를 기록한 이후 5~6% 선에서 정체 중이다. 또한 여성(10%)과 남성(1%) 선호도 격차가 줄지 않고 있어, 육아 예능의 한계를 보이고 있는 것 같기도 하다. 추성훈의 딸 사랑, 엄태웅의 딸 지온, 이휘재의 서언-서준 쌍둥이, 송일국의 대한-민국-만세 삼둥이 등 기존 출연진에 최근 축구선수 이동국의 겹쌍둥이를 포함한 다섯 남매가 합류했다.




<냉장고를 부탁해> <삼시세끼> <집밥 백선생> 10위 안에 쿡방 예능 3개 포함
- <복면가왕> 선전, <용팔이> 방송 3주 만에 드라마 선두


나이, 신분, 직종을 숨기고 오로지 노래 실력만으로 승부하는 <일밤-복면가왕>(MBC, 4.8%)이 4위를 차지해 지난 달 3위에서 한 단계 물러났고, <냉장고를 부탁해>(JTBC, 5.7%)가 다시 3위 자리를 탈환했다. <삼시세끼-정선편>(tvN, 3.4%)과 <집밥 백선생>(tvN, 2.5%, 9위) 등 10위 안에 '쿡방' 예능 3개가 포함됐다.

최근 이렇다 할 드라마가 없는 가운데 주원과 김태희가 주연으로 나선 <용팔이>(SBS, 3.2%)가 방송 시작 3주 만에 6위로 신규 진입해 예사롭지 않은 상승세를 보였고, 종영을 앞둔 <여자를 울려>(MBC, 2.2%)가 10위에 올랐다. 지난 5월에는 10위 안에 드라마가 한 편도 없었고 6월은 <프로듀사>(KBS2, 5위), 7월은 <징비록>(KBS1, 10위) 각각 한 편뿐이었다.
<일요일이 좋다-런닝맨>(SBS, 3.0%)이 7위, <비정상회담>(JTBC, 2.6%)이 8위다.




<가족을 지켜라> <위대한 조강지처> 일일극 두 편 순위 상승

8월 22일 종영한 <오 나의 귀신님>(tvN, 2.0%)이 11위로 반짝 등장해 유종의 미를 거뒀고, <가족을 지켜라>(KBS1, 2.0%, 11위)와 <위대한 조강지처>(MBC, 1.2%, 17위) 등 일일극 두 편이 순위 상승해 향후 각축을 예고했다.

최근 개편에 이어 주요 출연진 하차로 또다시 변화를 맞게 된 <썰전>(JTBC, 1.8%, 14위)은 세 달 연속 10위권 밖에 머물렀다. 그 밖에 <해피선데이-1박2일>(KBS2, 1.9%, 13위), <개그콘서트>(KBS2, 1.5%, 15위), <그것이 알고 싶다>(SBS, 1.4%, 16위), <정글의 법칙>(SBS, 1.1%, 18위), <나는 자연인이다>(MBN, 1.1%, 18위), <일밤-진짜 사나이>(MBC, 1.0%, 20위)가 20위권에 들었다.